default_setNet1_2

이마트, '주주가치 제고' 950억원대 자사주 매입

기사승인 2019.08.13  14:51:34

공유
default_news_ad1

[중소기업신문=박진호 기자] 이마트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약 950억원 상당의 자사주 90만주를 매입하기로 했다.

이마트는 13일 발행주식총수의 3.23%에 해당하는 자기주식 90만주를 949억5000만원에 취득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취득 예정 기간은 14일부터 11월 13일까지이며 장내매수를 통해 자사주 매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마트가 자사주를 매입하는 것은 2011년 ㈜신세계에서 기업 분할을 통해 별도 상장한 이후 처음이다.

이마트는 최근 회사 주가가 실제 기업 가치보다 과도하게 하락해 주가안정화를 통한 주주가치 제고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판단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은 대주주 책임경영의 일환으로 지난 3월 27일부터 4월 4일까지 장내매수를 통해 이마트 주식 14만주를 약 241억원에 매입했다.

이마트는 자사주 매입 결정과 함께 점포 건물을 매각한 후 재임차해 운영하는 '세일 앤 리스백' 방식의 자산유동화도 진행한다. 이마트는 이를 위해 이날 오후 KB증권과 10여개 내외의 자가점포를 대상으로 자산유동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할 예정이다.

박진호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