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NK금융, 애자일소다와 '인공지능 역량 강화' 추진

기사승인 2019.10.08  16:21:41

공유
default_news_ad1
   
▲ BNK금융그룹은 8일 오전 부산은행 본점에서 인공지능 역량 강화를 통한 혁신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해 애자일소다와 ‘인공지능 기술 활용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BNK금융지주 박훈기 그룹D-IT부문장, 애자일소다 최대우 대표이사)

[중소기업신문=이지하 기자] BNK금융그룹은 8일 오전 부산은행 본점에서 인공지능 역량 강화를 통한 혁신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해 애자일소다와 ‘인공지능 기술 활용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애자일소다는 기업용 AI분석 플랫폼과 인공지능 관련 컨설팅을 제공하는 머신러닝 기반 소프트웨어 기업이다.

BNK금융그룹과 애자일소다는 이번 협약으로 양사가 가진 AI 관련 인프라와 인적자원을 공유하고 협업을 통해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금융서비스 개발, 적용 범위 확대를 위한 공동연구 등 인공지능의 도입·육성·확산을 위한 혁신방안을 함께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애자일소다 최대우 대표이사는 “BNK금융과 함께하는 이번 협약이 대한민국 금융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좋은 선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BNK금융의 인공지능 역량 강화와 내재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BNK금융 박훈기 그룹D-IT부문장은 “인공지능의 활용은 급변하는 디지털 금융환경의 핵심부문으로 자리 잡고 있다”며 “BNK금융은 앞으로도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금융을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김경호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