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5대 은행 신용대출 '고공행진'…지난달 3조원↑

기사승인 2020.07.02  14:28:10

공유
default_news_ad1

[중소기업신문=이지하 기자] 국내 5대 시중은행의 개인신용대출 규모가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2일 은행권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의 개인신용대출 잔액은 117조5232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달 말보다 2조8374억원 급증한 규모다.

이들 은행의 개인신용대출은 지난 3월에 전달보다 2조2000억원 늘었다. 4월에는 증가 폭이 5000억원으로 주춤했다가 5월에는 1조원, 6월에는 2조8000억원 증가했다.

지난달 말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총 451조4558억원으로 전달 말보다 8461억원 늘었다. 3월에는 전달 말보다 4조6000억원 급증한 데 이어 4월에는 4조5000억원, 5월에는 1조8000억원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증가 폭이 쪼그라들었다.

5대 은행의 개인사업자대출 잔액은 254조3885억원이었다. 개인사업자대출 잔액은 4월에 전달보다 5조1000억원 급증한 데 이어 5월에는 3조6000억원, 6월에는 3조원 확대됐다. 
 

이지하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