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미약품 임성기 회장 숙환으로 별세

기사승인 2020.08.02  19:06:38

공유
default_news_ad1

[중소기업신문=박진호 기자] 한미약품 창업주 임성기 회장(80세)이 2일 새벽 숙환으로 타계했다.

임 회장은 1967년 서울 동대문 ‘임성기약국’을 시작으로 1973년 한미약품을 창업해 지난 48년간 이끌며 한미약품을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시켰다. 임 회장은 성장 가능성이 큰 후보물질에 투자하는 '한국형 R&D'로 한미약품을 신약개발 회사로 육성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송영숙씨와 아들 임종윤∙임종훈씨, 딸 임주현씨가 있다.

박진호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