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삼성 등 금융그룹 통합공시 9월말 첫 공개

기사승인 2020.09.16  13:25:05

공유
default_news_ad1

[중소기업신문=이지하 기자] 금융그룹의 주요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통합 공시가 9월 말에 처음으로 선보인다.

16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이번 통합 공시 대상은 금융자산 5조원 이상의 복합금융그룹 중 비(非)지주 금융그룹인 삼성, 미래에셋, 한화, 현대차, 교보, DB 등 6개 그룹이며 공시 주체는 삼성생명, 미래에셋대우, 한화생명, 현대캐피탈, 교보생명, DB손해보험 등 그룹별 대표회사다.

금융그룹의 소유·지배구조, 자본 적정성, 내부거래, 대주주 등에 대한 출자·신용공여 등 8개 부문에 걸쳐 총 25개 항목이 그룹별 대표회사 홈페이지에 공시된다.

소유·지배구조 부문에서는 금융회사별 대주주 지분, 주요 임원의 비금융 계열사 겸직 현황 등 지배구조를 확인할 수 있다.

금융그룹에 요구되는 최소 필요자본과 실제 보유한 적격자본(자본 적정성), 금융 계열사와 비금융 계열사 간 자산(부동산 임대차 등) 및 상품용역 거래(내부 거래) 등도 공시 내용이다.

이달 말 최초 공시 대상은 2019년 말 기준 연간 공시와 2020년 1·2분기 기준 분기 공시다. 금융그룹은 앞으로 분기별 공시를 매 분기 말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연간 공시(4분기)는 연말로부터 5개월 15일 이내에 해야 한다.


 

이지하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