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영그룹이 지원 나선 창신대학교 '쑥쑥'

기사승인 2020.09.22  18:02:06

공유
default_news_ad1
   
 

[중소기업신문=박진호 기자] 창신대학교가 대학의 혁신적 변화를 이끌며 제 2의 도약을 준비 중이다. 지방 대학들의 인구 급감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신입생 100% 모집 달성이라는 우수한 성과를 냈다.

부영그룹에 따르면 이 같은 변화는 부영이 창신대학교의 재정기여자로 참여하면서다. 부영그룹은 대학 발전을 위해 2020학년도 신입생 전원에게 1년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부영그룹은 2021학년에도 입학하는 신입생 전원에게도 1년 간 장학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장학금 지원은 계열에 따라 등록금 포함 1년간 560만 원에서 824만 원 수준으로 국가장학금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을 지원한다.

한편, 창신대학교는 2021학년도 수시모집 일정에 돌입한다. 총 2개 단과대학 14개 학과가 신입생을 모집하며, 원서접수는 오는 9월 23일부터 9월 28일까지 인터넷 및 방문접수로 가능하다. 합격자 발표는 대학수학능력시험 일주일 전인 11월 26일에 대학 홈페이지를 통해 이뤄진다.

개설학과로는 ▲보건복지문화대학 – 간호학과, 사회복지학과, 유아교육과, 식품영양학과, 경찰행정학과, 음악학과, 미용예술학과 ▲미래융합지식대학 – 항공기계공학과, 항공서비스학과, 컴퓨터소프트웨어공학과, 소방방재공학과, 부동산금융학과, 중국비즈니스학과, 한국어교육과가 있다. 뿐만 아니라, △석사과정 – 일반대학원 간호학과(일반과정, 호스피스 전문간호사 과정)와 소방방재공학과, 부동산대학원(부동산학전공, 경영학전공), 복지문화대학원(사회복지학과, 미용예술학과, 음악학과, 유아교육과) △박사과정 – 일반대학원 부동산경영학과(부동산학 전공, 경영학 전공) 등을 개설 운영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창신대학교는 강소대학의 강점을 바탕으로 평생 멘토제와 졸업 후 추수지도제도인 ‘Follow-up survey’를 통해 맞춤형 취업지도를 실시하고 있으며 멘토 교수와의 상담 및 교양필수 교과목인 ‘맞춤형 진로설계’를 통해 학생들의 성공적인 취업을 지원하고 있다. 또 취․창업지원센터에서 지원하는 전문컨설턴트의 1:1 취업컨설팅 및 취업포트폴리오 제작도 돕고 있다.

올해부터는 부영그룹을 포함한 250여 개의 회사와 연계하여 현장실습과 인턴십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취업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대학은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지난해 전국 평균 취업률보다 10% 이상 높은 74.8%의 취업률을 달성한 바 있다.

박진호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