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은행, 썸패스·등대콜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0.02.19  15:14:32

공유
default_news_ad1
   
▲ BNK부산은행이 19일 오전 부산은행 본점에서 부산광역시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썸패스 및 등대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 부산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김호덕 이사장. 사진=부산은행 제공

[중소기업신문=이지하 기자] BNK부산은행은 19일 오전 부산은행 본점에서 부산광역시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썸패스 및 등대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부산은행 모바일 간편결제서비스인 ‘썸패스’와 부산시 지정 브랜드택시 1호 콜택시 서비스인 ‘등대콜’ 연계로 지역 상생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등대콜 개인택시 이용을 활성화하고 부산은행 썸패스 고객들에게는 편의와 혜택을 제공한다.

부산은행은 올해 3월 내에 등대콜에 가입되어 있는 개인택시 약 4000대에 썸패스 결제서비스를 구축하고, 4월에는 썸패스 등대콜 서비스를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썸패스 등대콜 서비스는 고객이 등대콜 택시를 이용하고 ‘썸뱅크 앱’ 또는 ‘부산은행 모바일뱅킹 앱’ 내에 있는 썸패스 결제서비스를 이용해 택시 내에 부착되어 있는 QR코드를 찍기만 하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 

또한 등대콜 개인택시 기사는 부산은행 가맹점주 전용 앱인 ‘썸스토어 앱’을 통해 실시간 썸패스 결제 알림, 계좌조회, 매출관리 등 은행에서 제공하는 편리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부산광역시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김호덕 이사장은 “부산지역을 대표하는 콜택시 서비스인 ‘등대콜’과 부산은행 썸패스 서비스의 연계를 통해 지역민들과 모바일 접점을 넓혀 더욱 편리한 개인택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은 “이번 협약은 지역내 금융과 운송서비스업과의 제휴서비스 확대라는 측면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며 “부산은행은 앞으로도 썸패스 빅데이터를 활용한 고객맞춤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썸패스 결제기반 확대를 통해 고객의 만족도를 향상 시켜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지하 기자

<저작권자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ad26
default_bottom
#top